호날두, 가나전 앞두고 끝내 맨유와 결별..."맨유와 팬을 사랑한다

호날두, 가나전 앞두고 끝내 맨유와 결별..."맨유와 팬을 사랑한다

데내 0 75 11.23 09:10

4.jpg

 

2022 카타르월드컵 본선에 출전중인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 그가 결국 소속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나게 됐다.

맨유 구단은 23일 호날두가 “상호 합의”로 즉각 팀을 떠난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지난해 여름(8월) 맨유로 복귀했던 호날두는 1년3개월 만에 다른 구단을 찾아야 하는 처지가 됐다.

이번 결정은 호날두가 맨유 구단을 비판하고, 에릭 텐 하흐 감독에 대해 “어떤 존경심도 없다”고 말한 논란의 여지가 있는 인터뷰에 따른 것이다.

 

4-1.jpg

 

맨유 구단은 성명을 통해 호날두에 대해 “두번의 기간 동안 올드 트래포드에서의 엄청난 그의 공헌에 대해 감사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이어 “그와 그의 가족의 미래가 잘 되기를 바란다. 맨유의 모든 사람들은 에릭 텐 하흐 아래 팀의 발전을 계속하고, 경기장에서 성공을 거두기 위해 함께 일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포르투갈대표팀에 있는 호날두는 25일(오전 1시·한국시간) 가나와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을 앞두고 있다. 그는 주장을 맡을 예정이다.

호날두는 지난 월요일 카타르에서 가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원할 때 말할 것이다. 맨유와의 논란은 포르투갈 스쿼드를 흔들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그는 맨유 유니폼을 입고 두차례 기간 동안 346경기에 출전해 145골을 넣었다.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기 위해 팀을 떠난 지 11년 만인 지난해 8월 유벤투스를 떠나 올드 트래포드 클럽에 다시 합류했다.

호날두가 맨유 소속으로 마지막으로 출전한 것은 지난 6일 애스턴 빌라와의 2022~2023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경기였다. 당시 팀은 1-3으로 졌다.

호날두는 맨유와의 계약이 7개월 남아 있고, 그의 주급은 50만파운드(8억원)다. 그가 즉각 맨유를 떠남에 따라, 내년 1월 겨울 이적시장에서 그는 다른 클럽과 자유롭게 계약할 수 있다.

호날두도 “맨유와 대화를 나눈 뒤 우리는 계약을 조기에 종료하기로 상호 합의했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그는 “나는 맨유를 사랑하고 팬들을 사랑한다. 하지만 지금이 새로운 도전을 모색하기에 적절한 시기인 것 같다. 남은 시즌과 미래, 팀의 모든 성공을 기원한다”고 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90 조규성은 유럽, 이강인은 EPL... 월드컵 스타들 '이적 러시' 예고 너무빠짐 12.09 32
9289 벤투 후임은 안정환?… “축협 관계자, 감독 선정 기준으로 애국심 언급 선빈톡 12.09 31
9288 올드보이' 소환한 한화, 내년엔 탈꼴찌 보인다? 이모발 12.09 24
9287 이제 1골 남았다'…네이마르 발끝에 관심 쏠리는 이유 금요일에 12.09 30
9286 포체티노, 케인 파트너로 손흥민 아니네 "듀오 만들라면 음바페 베스트 12.09 33
9285 학교 폭력 재판서 만난 피해자와 이영하…시간·장소가 새 쟁점 부산 12.09 30
9284 도대체 뭐하고 다니는 거야' 문제아 호날두, 대표팀 '협박 의혹'... … 레오베니 12.09 24
9283 앗, 트로피가…' 이강철 감독의 파안대소, 감사의 뜻 전하던 순간 벌어진… 로야v 12.09 34
9282 NPB에서 돌아온 20승 에이스, KBO리그에 물음표 던졌다 무서나 12.09 22
9281 평균 4km' 메시 보다 더 '걸어 다닌' 선수가 있다, 단 1명 주우바 12.09 30
9280 떠나는 벤투 감독이 한국 못 잊는 이유, 첫 WC 16강 경험 안이애비 12.09 25
9279 카타르 후 4년 준비하는 대표팀...'97년생 듀오' 주목해보자 폴마그 12.09 32
9278 1승→6승→FA 포기…12년차 선발, 연봉 2억은 얼마나 인상될까 멍구님 12.05 41
9277 4년 전 흑역사, 일본 "역사상 최강팀"이라며 '자신만만' 잔디1 12.05 41
9276 벤투, 또 카드 조심...우루과이전 심판, 브라질전도 배정 카프카 12.04 45
9275 브라질 매체의 한국 전력 분석, "6월 대패한 한국, 같은 카드로 도전? 오딘 12.04 43
9274 日 이상한 반응, "정말 분하다. 납득할 수 없는 韓 승리 math 12.04 44
9273 네이마르, 스쿼드 복귀만 해도 힘 될 듯...한국전 선발은 불가 확실 오늘도 홧팅 12.04 46
9272 벤투, 브라질전 벤치 복귀..."FIFA 추가 징계 없다 모모더지 12.04 31
9271 후반 반등→키움 포기' 푸이그, 상황 급반전? KBO 복귀 길 열렸다..… 베이프 12.04 34
접속통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